UPDATED. 2020-05-27 17:48 (수)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경찰 수사의 공정성·객관성 정착해야
국민이 신뢰할 수 있는 경찰 수사의 공정성·객관성 정착해야
  • 김태훈 기자
  • 승인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청은 수사결과의 완결성과 신뢰도 향상을 위해 시범운영 중인 수사심사관제도를 영국의 수사절차 관리 제도와 비교·분석하고 향후 발전방안을 제시하였다.

수사심사관은 경찰서장 직속 기구로 경찰서 전체의 사건의 수사과정결과가 타당한지 심사지도하는 역할을 담당하며, 평균 수사경력 20년의 수사전문가(수사자료 분석, 회계부정, 불법사금융 전문수사관 등)들로 선발하여 20198월부터 6개 경찰서에 시범운영하고 있다.

최근 수사심사관들이 영국의 시티오브런던 경찰(City of London Police) 등을 직접 방문하여 사건 접수부터 종결까지 어떻게 객관성을 확보하고 있는지 살펴보았다.

영국 경찰은 수사팀이 아닌 별도의 범죄관리부서(Crime Management Unit)에서 사건의 종결 여부를 승인함으로써 수사결과의 공정성을 확보하면서, 경찰 스스로 객관적인 검토점검 기능을 운영함으로써 부실수사, 편파 수사 위험을 차단하고 있으며, 오랜 경찰 역사 속에 당연한 절차로 자리 잡고 있다.

경찰청장은 제도적으로 객관성공정성을 철저히 담보하는 이런 모습이 영국 경찰을 모두가 신뢰하는 이유이다. 형사사법 체계의 변화에 대비하여 한국 경찰도 수사의 완결성을 높이기 위한 제도들을 정착시켜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경찰청은 영국의 범죄관리부서(Crime Management Unit)를 참고한 한국형 모델로, 수사심사관을 비롯해 현재 시행 중인 관리점검 기능을 총괄하는 전담부서 신설을 검토하고 있다. 사건배당 담당자, 통신수사수배 관리자, 수사심사관, 영장심사관, 압수물증거물 관리자, 유치인보호관, 송치 담당자 등 접수~종결 과정에 필요한 수사절차 담당자를 수사부서에서 분리하여 수사팀으로부터 독립성을 확보하고, 객관적인 입장에서 수사절차를 관리점검하는 체제를 구축하는 방안이다. 출처:경찰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