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0 14:55 (월)
2019년 4분기 기탁금 9억 9백여만 원 각 정당에 배분 지급
2019년 4분기 기탁금 9억 9백여만 원 각 정당에 배분 지급
  • 장민기 기자
  • 승인 2020.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작년 10월부터 12월까지 국민이 선관위에 기탁한 기탁금 총 99백여만 원을 각 정당에 배분하여 지급할 예정이다.

기탁금은 국민이 직접 국회의원후원회 또는 중앙당후원회 등에 기부하는 정치 후원금과 달리 선관위에 기탁하는 정치자금으로 공무원이나 사립학교 교원 등,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기탁금은 정치자금법에 따라 정당의 교섭단체 구성 여부, 국회 의석 수, 직전 국회의원선거 득표율에 따라 각 정당에 지급한다.

중앙선관위는 2019년 한 해 동안 국민 총 10,764명이 95천여만 원의 정치자금을 선관위에 기탁하였다고 밝혔다. 이 중 10,762(99.9%)10만 원 이하의 금액을 기탁하였다. 중앙선관위는 기탁금 모금에 필요한 비용을 공제하고 각 정당에 지급하며 2019년 총액 기준으로 더불어민주당 29천여만 원, 자유한국당 29천여만 원, 바른미래당 29백여만 원, 정의당 59백여만 원, 새로운보수당 51백여만 원, 민주평화당 22백여만 원, 민중당 2천여만 원, 우리공화당 1백여만 원을 지급하였다.

기탁금 기부는 위원회 직접기탁(81.2%), 정치후원금센터(18.5.%), 카드사(0.3%) 이용순으로 나타났으며 구체적 방법별로는 신용카드(7.0%), 신용카드포인트(4.6%), 간편결제[네이버페이·카카오페이·페이코](2.0%) 이용 등 새로운 기부방법도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기탁금은 연말정산 시 기부금액의 10만원까지는 전액이, 10만원 초과분은 해당 금액의 15%(3천만 원 초과 시 초과금액의 25%)가 세액공제 된다. 출처:중앙선관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