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10 16:33 (금)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19를 이겨나가기 위해서는 연대하고 협력해야”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19를 이겨나가기 위해서는 연대하고 협력해야”
  • 이정학 기자
  • 승인 2020.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대구1 생활치료센터'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사진출처:청와대)
'충남대구1 생활치료센터'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사진출처: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후 충남 천안시 우정공무원교육원에 설치된 코로나19 ‘충남대구1 생활치료센터를 방문, 운영 현황을 직접 점검하고 의료진과 문답을 주고받으면서 노고를 격려하며, 격리 치료 현장에서의 고충을 청취했습니다.

문 대통령 : 막상 경증으로 분류되어 이곳에 왔는데, 와서 보니 중증이시거나 이곳에서 사시는 동안 중증이 되면 어떻게 하나요?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병원장 : 1차 체크를 통해 증상이 있으면 의료기관으로 보냈고, 앞으로도 24시간 체크를 통해 조금이라도 이상이 있으면 인근 병원(순천향대병원 등)으로 보낼 수 있습니다.

문 대통령 : 의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간호사님께도 감사드립니다. 의료 인력은 부족하지 않습니까?

신응진 부천병원장 : 공중의 등을 지원받아서 어느 정도 충원을 했습니다.

문 대통령 : 의료진 숙소는 어떻게 해결합니까?

신응진 부천병원장 : 감염 우려가 있어 인근 소방학교에 마련했습니다. 동선이 분리돼 위험은 감소한 상황입니다.

문 대통령 : (진영 장관 등 배석한 정부 관계자들에게)의료진이 환자를 보는 것이 가장 크고 중요한 일인데 생활상 불편이 없도록 챙겨 주십시오. 천안 우정공무원교육원에 근무하던 분들은 그럼 어떻게 일하십니까?

김희경 우정공무원교육원장 : 재택근무 중입니다. 대부분 인근 아파트에서 살고 있습니다. 사태가 장기화할 경우에 대비해 인근 우체국에 회의실을 알아보고 있습니다.

문 대통령 : (의료진, 군 지원 인력, 정부 관계자들에게) 뭐 부족한 것 없습니까. 솔직하게 부족하면 부족하다고 해 주세요. (좌중 웃음) 무슨 수를 써서라도 지원할 것입니다. (입소자들은)대구에서 오신 분들이죠. 대구시에서도 (공무원이)물론 같이 오셨겠지만 그분들로는 일일이 감당이 안되니 천안시, 중앙정부 합동지원단도 여기 계시는데, 소통이 중요합니다. 의료진이 필요하다면 최선을 다해 현장에서 지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대구 시민들이 천안에서 치료받는 것에 지역주민들은 어떻습니까?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 (천안 시민들도) 아산에서 우한 교민을 현수막 걸고 받아들였던 것과 같은 마음입니다.

문 대통령 : 대구 시민을 받아준 천안 시민께 감사드립니다. 또 생활치료센터는 공공뿐이 아니라 민간기업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시설을 제공한)기업에 감사합니다. 일선에서 혼신의 힘을 다하고 계시는 의료진께 다시 감사드립니다.

김호중 순천향의대 교수 : 어려움이 하나 있습니다. 생활치료센터를 (우한 교민 등이 묵었던) 무증상자 숙소 정도로 생각하는데, (처방이 가능한) 의원급 병원으로 지정해 주셨으면 합니다.

문 대통령 : 사실 우한 교민 격리한 것과는 다르죠. 병원의 기능을 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습니다. 생활치료센터는 처음하는 제도니 실제 운용을 하면서 부족한 부분은 그때그때 말해 주시면 해결하겠습니다.

문 대통령은 현장 지원 인력의 애로를 경청한 뒤 연대(聯帶)하고 협력하는 것만이 코로나19를 이기는 길이라 말하면서, 의료진을 격려한 뒤 생활치료센터를 떠났습니다. 출처:청와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