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10 16:33 (금)
n번 방 텔레그램 가입자 엄벌 촉구
n번 방 텔레그램 가입자 엄벌 촉구
  • 장민기 기자
  • 승인 2020.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중당 손솔 청년비례후보를 비롯한 당원들은 오늘 아침 8시 조주빈이 송치되는 종로경찰서 앞에서 텔레그램 n번방 입장자 전원에 대한 수색과 처벌을 촉구하는 시위를 벌였다. (자료제공:민중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