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10 16:33 (금)
외교부, 日대사 초치 강력 항의…교과서 역사 왜곡 시정 촉구
외교부, 日대사 초치 강력 항의…교과서 역사 왜곡 시정 촉구
  • 이정학 기자
  • 승인 2020.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교부는 24일 오후 독도 영유권을 주장한 일본 문부과학성의 중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와 관련해 도미타 고지 주한 일본대사를 초치해 강력히 항의했다.

또한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 명의로 성명서를 내고 일본 정부가 명백한 역사적 사실을 왜곡, 축소, 누락 기술하고, 부당한 주장을 담은 중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의 즉각 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성명에서 정부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일본의 부당한 주장을 담은 교과서를 일본 정부가 또 다시 검정 통과시킨 것에 대해 강력히 항의한다고 전했다.

이어 독도에 대한 일본의 어떠한 부당한 주장에 대해서도 단호히 대응해 나갈 것임을 다시 한 번 분명히 밝힌다고 덧붙였다.

또한 일본 정부는 양국 국민, 특히 젊은 세대의 역사 인식 심화가 중요하다고 선언한 1998‘21세기 새로운 한·일 파트너십 공동선언을 비롯해 1993고노 담화’, 1982미야자와 담화의 정신으로 돌아가 역사의 교훈을 직시하는 가운데 미래세대의 교육에 책임 있는 행동을 보여줘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정책브리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