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4 10:19 (화)
필리핀·캄보디아·방글라데시 등 아시아 지역 코로나19 대응에 2억달러 신규 지원
필리핀·캄보디아·방글라데시 등 아시아 지역 코로나19 대응에 2억달러 신규 지원
  • 안상호 기자
  • 승인 2020.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개발도상국가의 코로나19 대응을 돕기 위해 아시아 지역에 긴급 자금 2억 달러를 신규 지원한다.

기획재정부는 필리핀·캄보디아·방글라데시에 대한 총 2억 달러 규모의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 지원을 승인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신남방정책 및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EDCF 긴급자금 ‘4억달러+α지원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된 것이다.

인도네시아에 이은 아시아 인구 대국(11000만명)인 필리핀의 경우 현지의 긴급한 보건·의료 수요를 고려해 단일국 최대 규모인 1억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 차관은 필리핀 내 보건·의료 인프라 확충, 국가적인 감염병 대응역량 제고 등의 용도에 활용될 예정이다.

캄보디아에는 감염병 등 위기대응 컨트롤타워 수립·공공의료 체계 강화 등을 위해 5000만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며, 감염병 R&D 활동 지원 등을 위해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KOFIH) 등 유관기관 협력도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방글라데시에는 감염병 대응 조직체계 구축, 기반시설 건립, 의료진 역량 강화 등 정책 수립을 위해 5000만달러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방글라데시 코로나19 피해 경감에 기여하면서, 양국 보건·의료 분야 협력 강화를 위한 후속사업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기재부는 이번 지원을 계기로 아시아에 한국의 보건·의료 시스템 관련 정책을 전파하는 한편, K-방역 등 우리나라의 세계적 위상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정부는 앞으로도 코로나19 대응, 병원 등 인프라 구축, 의료기자재 도입과 같은 보건·의료 협력 사업을 적극 발굴해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출처:기획재정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